관련정보 보기

| 목차 | Close
시작하며 : 지난 15년간 디즈니를 이끌며 내가 배운 것들
상하이에서 보낸 악몽의 1주일
“아이 부모님과 통화를 좀 해봐야겠소.”
좋은 일은 잘 키우고, 나쁜 일은 잘 관리하는 10가지 원칙

Part 1. 배우다

1. 바닥에서 시작하다
이타카에서 가장 인기 없는 사람
“봐라, 네 눈엔 상황이 어때 보이냐?”
좀 더 낫게 만들기 위해 필요한 모든 일
길이가 좀 더 긴 스노클

2. 인재에 투자하다
“실은 떠나겠다는 얘기를 하러 온 겁니다.”
최악의 조건에서 만들어낸 최고의 시청률
나 자신에게 증명해 보이고 싶은 것들

3. 모르는 것은 배우고 행하는 것은 믿는다
트윈 픽스, 이건 무조건 해야 한다
믿을 수 없는 찬사가 쏟아진 최악의 실패작
얼간이는 가능해도 개자식은 안 된다
ABC, 시청률 1위 등극

4. 디즈니에 들어가다
196억 달러짜리 거래보다 어려운 것
“트롬본 오일 제조 사업에는 뛰어들지 말라.”
최악의 인재 영입 참사

5. 2인자에 오르다
상하이 디즈니랜드, 18년 대장정의 시작
길고도 따뜻한 이별
“자네가 그만둬야 할 상황이네.”

6. 좋은 일은 일어날 수 있다
애플, 픽사, 그리고 스티브 잡스
하늘이 무너져 내리고 있다면
픽사와의 결별
재래식 전쟁터에 떨어진 핵무기
“내부에 저 말고 다른 후보가 또 있습니까?”

7. 문제는 미래다
지금까지 디즈니를 이끌어온 3가지 핵심
“당신의 평판은 이미 더럽혀졌어요.”
불안발작, 폭발해버린 마지막 인터뷰
최종결정

Part 2. 이끌다

8. 존중의 힘
다만 존중받길 원하는 한 사람
“이것이 애플이 새로 개발한 비디오 아이팟이에요.”
사내 경찰이 되어버린 전략기획실

9. 디즈니-픽사, 새로운 길을 열다
“우리가 픽사를 인수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명백히 말도 안 되는 거래
디즈니 성을 룩소 주니어로 밝힐 수 있을까?
영광은 먼지와 땀과 피로 범벅된 자의 몫
“스티브, 나한테 지금 그 말을 하는 이유가 뭐죠?”

10. 마블, 과감한 리스크 감수와 경이로운 성과
은둔의 경영자, 아이크 펄머터를 만나다
“밥, 이게 당신에게 중요한 일인가요? 정말 마블을 원해요?”
창작자 집단을 경영하는 가장 지혜로운 방법
세상의 모든 편견을 깨부순 ‘블랙 팬서’의 성공

11. 스타워즈
“내 부고기사는 ‘스타워즈의 창시자’로 시작될 거요.”
번번이 결렬되던 협상을 구원한 것
“이건 40억 달러짜리 영화라네.”
돈보다 중요한 진실함

12. 혁신 아니면 죽음
디즈니 플러스의 시작
모든 단계가 물살을 거슬러 헤엄치는 듯했다
“자네, 대선에 출마할 건가?”
21세기폭스, 무한한 잠재력과 그 이상의 리스크

13. 돈으로 살 수 없는 고결함
고통스럽지만 올바른 의사결정
완전히 새로운 미디어 기업을 위한 즉각적인 조직개편
“트위터를 멀리 하는 게 좋겠어요.”

14. 핵심가치
콘텐츠 제국, 디즈니 은하계를 완성하다
디즈니 이전의 삶과 이후의 삶

부록
감사의 말